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금천교육 백년대계(百年大計)

by 이상목
Extra Form
글쓴이 이상목

금천교육 백년대계(百年大計)

교육현장에서 학교와 마을을 잇는 금천교육협치추진단을 소개한다.
 

 

1번 학교를품은마을 그림.PNG

一年之計 莫如樹穀(일년지계 막여수곡)

十年之計 莫如樹木(십년지계 막여수목)

終身之計 莫如樹人(종신지계 막여수인)

一樹百獲者人也(일수백획자인야)”
-관포지교(管鮑之交)로 유명한 중국 제나라의 관중이 지은 ‘관자’에서-

 

“일 년의 계획에는 곡식을 심는 것 만한 것이 없고, 십 년 계획에는 나무를 심는 것 만한 것이 없으며, 평생을 위한 계획에는 사람을 심는 것 만한 일이 없습니다. 한번 심어 백 번을 거둘 수 있는 것이 사람이라고 말하며, 평생을 통해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 참으로 중요한 일이므로 교육을 백년대계(百年大計)라 하여 국가에서 가장 힘써야 할 부분이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금천교육협치추진단」은 마을의 특성이 살아있는 교육환경을 만들고 어린이・청소년이 행복하게 성장하는 금천 백년대계를 위하여 민・관・학이 함께 모였다.
관내 초・중・고등학교의 학생들과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학습의 기회와 재능을 발산할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도하며, 금천혁신교육지구의 비전을 제시하고, 목표를 지속적으로 이룰 수 있도록 지원한다.

지난 5월 셋째 주 수요일에는 제3차 실무협의 회의가 사회적경제지원센터 2층 세미나룸에서 있었다.
이번 달 회의에서는 분과사업의 방향과 학교와 분과와의 연계방법에 대한 토론과 홍보에 대한 논의을 하며 열띤 토론을 하였다.

 

2번 실무협의회의.jpg

 

지난 시즌을 잠시 돌아보면,
시즌1(2013~2104)은 금천교육네트워크 등 주민 자발 교육네트워크를 형성하며, 학생 개인의 교육의 질 향상에 힘썼고,

 

시즌2(2015~2016)에서는 초등학교 지역연계 체험활동 및 지역연계 교육과, 민⦁관⦁학 거버넌스 및 자치구-교육지원청 업무협력을 강화하였으며

 

시즌3(2017~2018)은 청소년 자치력 강화와 민주적 자치문화 형성 및 사회적 약자의 교육복지 증진을 위하여 노력하였다.

 

지난 시즌 동안의 가장 감동적인 부분은 민⦁관⦁학 거버넌스가 탄탄히 구축되어 각 분야마다 자치적으로 꿈틀거리며 성장 동력을 얻은 것이다.

 

 

3번 사진 실무위원.jpg

 

이제,

 

금천 혁신교육지구 시즌4(2019~2020)로 새롭게 시작한다.

 

시즌4(2019~2020)에서는 학교를 품은 마을이라는 비전을 가지고, 교육협치추진단을 통한 마을교육공동체를 만들어가는 것이다.
고통 받고 소외받는 아동⦁청소년 없이 누구나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마을 속 돌봄생태계가 복원되어 우리아이들이 마을에서 참여하고 소통하며 지역교육발전의 주인공으로 성장되길 기대한다.